그대에게

|

그대에게

 

 

당신을 처음 보았던 날

그 날 보다

당신을 처음 알았던 날

그 날이 더 소중합니다

 

당신의 이야기는 저와 다른 것도 있고

그대의 풍경은 저와 비슷한 것도 있습니다

 

당신과 내가 다투던 날

그대와 내가 서로를 포기하고 싶었던 날

그런 날들이 모이고 모여서

결국 난파된 조각배가 되어

우린 더이상 함께할 수 없었습니다

 

서로의 행복을 빌며

뒤돌아서서 눈물 흘렸던 기억

 

부디

먼 훗날

다시 어느 길에서 우연히 만나도

 

그대는

제가 당신을 처음 보았던 날

그 날 보다

당신을 처음 알았던 날 만큼

소중하길 기약해 봅니다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'詩作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말로 해요  (0) 2016.08.04
그대에게  (0) 2015.09.08
당신을 알기 전에는  (3) 2010.03.11
나를 필요로 하는 당신  (3) 2010.02.03
너를 만난 가을  (4) 2009.09.29
비오니?  (0) 2009.07.13
Trackback 0 And Comment 0
prev | 1 | 2 | 3 | 4 | 5 | 6 | next

티스토리 툴바